English | Korean

대회뉴스

'아마 1위' 김정선, 국무총리배 세계선수권 우승

날짜: 2022-09-30 | 조회수: 321

'아마랭킹 1위' 김정선이 광주광역시에서 막을 내린 제17회 국무총리배 세계바둑선수권대회에서 6전 전승으로 영광의 우승컵을 품에 안았다.

국무총리배 세계선수권서 우승을 차지한 김정선. [사진= 대한바둑협회]

코로나19로 인해 3년 만에 대면대국으로 치러진 올해 국무총리배는 전 세계 54개국 선수들이 참가한 가운데 9월 26일부터 28일까지 광주광역시 빛고을 체육관에서 3일간의 열전을 마쳤다.

김정선은 첫날 멕시코의 브라보 크리스토발과 우크라이나의 드미트로 보가츠키를 꺾은 것을 시작으로 태국의 카루에하와니트 위치리치, 네덜란드의 반 자이스트 로버트, 대만의 라이 위쳉, 일본의 미노루 오제키를 차례로 물리치고 우승을 차지했다.

김정선의 우승으로 한국은 통산 9회 우승으로 최다 우승국의 자리를 지켰다. 중국이 7회, 대만이 1회 우승했다.

우승을 차지한 김정선은 "가장 힘들었던 대국도 일본이나 대만 선수가 아니라 4라운드에서 만난 네덜란드 선수였다. 중반 한때 필패의 바둑이어서 상대가 잘 마무리했으면 졌을 것"이라고 밝혔다.

코로나19로 인해 3년 만에 오프라인 대회로 펼쳐진 이번 국무총리배에는 주최국 한국을 비롯해 아시아 15개국, 유럽 28개국, 미주 9개국, 오세아니아 2개국 등 전 세계 54개국 선수들이 참가했다. 국내에서 열리는 국제 대회로는 최다 참가 규모다.

목록으로